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니와 화지와 함께 한  슈퍼 프로듀서 크루,
IPT의 [Distant Lover]

 범상치 않은 힙합과 알앤비 음악 고수들이 뭉친 프로듀서 크루가 탄생했다. 바로 IPT(아이피티). 이들이 알앤비 디바 보니(Boni), 힙합 씬 최고의 신예 중 한 명인 화지와 함께 첫 싱글 "Distant Lover"을 발표했다.

국내는 가수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수많은 유명 프로듀서들이 주목받는 미국의 음악 시장과는 달리 프로듀서들에게 척박하기만 하다.
IPT는 이러한 상황 속에서 프로듀서 중심의 프로젝트를 위해 결성된 크루이다.


IPT 멤버

마일드 비츠(Mild Beats): 한국힙합 팬들 사이에서는 더 이상 설명이 필요 없는 베테랑 프로듀서. 솔로 앨범 2장과 다수의 합작 앨범을 통해 한국힙합 씬을 대표하는 프로듀서가 된 지 오래인 그의 또 다른 면을 이번 IPT 활동을 통해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이 크라이(Jay Cry): 보니의 싱글 "27살"을 통해 첫 선을 보인 프로듀서로 세련된 편곡과 사운드를 자랑한다. IPT를 통해 본격적인 포텐을 터트릴 준비가 완료된 프로듀서.

라우드나인(Loudnine): 아직 많은 것이 베일에 쌓여있지만, 이미 화지의 데뷔 EP [화지]와 싱글들을 통해 범상치 않은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신예 프로듀서다.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영 소울(young Soul): 화지와 함께 라디오스타(Radiostarr)의 반쪽을 책임지고 있는 랩퍼/프로듀서로 아직 많은 결과물이 공개되지 않았지만, 타고난 그루브 감각과 차핑 감각을 지닌 것으로 유명하다.

이번 싱글 "Distant Lover"는 보니의 싱글 "27살"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전천후 프로듀서 제이 크라이(Jay Cry)가 작곡/작사/편곡을 맡은 곡으로, 연인의 상반된 마음을 잔잔하고도 세련되게 묘사한 곡이다. '한국대중음악상' 수상에 빛나는 알앤비 디바 보니와 '리드머' 올해의 신인을 수상한 화지가 노래와 랩을 통해 힘을 도탰다.

이번 싱글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알린 IPT는 이후 각 프로듀서의 감성이 담긴 싱글과 모두가 참여한 컨셉트 앨범 등. 다양한 활동을 준비 중이다.


* 음악 듣기

멜론: http://www.melon.com/cds/album/web/albumdetailmain_list.htm?albumId=2196536
네이버뮤직: http://music.naver.com/album/index.nhn?albumId=390902
다음뮤직 : http://music.daum.net/album/main?album_id=713349
엠넷: http://mnet.interest.me/album/302007
벅스: http://music.bugs.co.kr/album/383111?wl_ref=new_ab
소리바다: http://www.soribada.com/music/album/KS0015646
올레뮤직: http://www.ollehmusic.com/#/AlbumDetail/f_Album_info.asp?album_id=80367299
genie : http://www.genie.co.kr/Detail/f_Album_Info.asp?axnm=80367299
몽키3: http://www.monkey3.co.kr/#/etc.album&albumID=194369

Posted by inplanet

2013/08/13 17:02 2013/08/13 17:02

Trackback URL : http://blog.inplanet.co.kr/trackback/174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ious : 1 : ... 96 : 97 : 98 : 99 : 100 : 101 : 102 : 103 : 104 : ... 264 : Next »